기사 메일전송
오세훈 "북 오물 풍선 대응 1시간 내로 단축...시민 불안 최소화"
  • 우성훈 기자
  • 등록 2024-06-10 19:59:13

기사수정

사진=서울시 제공[우성훈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은 북한의 오물 풍선 살포와 관련해 "폭발물 처리, 화생방 대응 등 통합적 인력 운영으로 대응 시간을 더 단축하는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오 시장은 10일 오후 4시 시청 본관 지하 3층 충무기밀실에서 열린 '북 오물 풍선 관련 서울시 통합방위회의'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오 시장은 현재 오물 풍선이 한두 시간 이내에 처리되지만 낙하 직후 더 신속히 처리한다면 시민들의 불안감을 덜 수 있을 것이라며 신속 대응을 촉구했다.


이날 회의는 전날밤부터 북한의 오물 풍선 살포가 재개되면서 대응 방안 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서울시는 지난 8일부터 북한 오물 풍선 비상대응반을 가동해 전단을 수거하고 있다.


이날 오후 5시 기준으로 서울에 접수된 4차 오물 풍선 관련 신고는 모두 94건이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천년 역사향기더보기
 박정기의 공연산책더보기
리스트페이지_R002
리스트페이지_004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